<강철비2: 정상회담>같은 대통령이 어딨어? 그런데!

사라진 시간 Me and Me, 2020

This post is last updated 269 days ago.

북한이 미국에 핵을 내놓는 조건으로 평화협정이 체결되기 직전, 한국 대통령, 북한의 국무위원장, 미국 대통령이 핵 잠수함에 갇힙니다. <강철비2: 정상회담>의 양우석 감독이 “원없이 정상회담 하시라”고 가뒀, 아니 모셨답니다.

<강철비>(2017)의 속편 <강철비2: 정상회담>도 대한민국을 둘러싼 첨예한 국제정세, 핵무기를 소재로 합니다. 전 세계가 핵전쟁 할래? 평화협정 맺을래? 너무 영화적인 설정이지만 동시에 굉장히 현실적이죠. 현실에서 가장 영화적인 순간을 뽑아 올리는 양우석 감독의 힘이 돋보입니다.

“양우석 감독의 질문은 딱 하나입니다. 가장 가까이에 휴전선을 맞댄 적이자, 유일하게 말이 통하는 민족. 전 세계 강대국 사이에서 우리의 살 길은 무엇인가.”

  • #캐릭터 스위칭의 깨알 재미
  • #스틸레인 시리즈의 진화
  • #정치 드라마의 현실성
  • #영화를 꿰뚫는 질문 하나
  • #한국형 잠수함 씬 성공적?
  • #항상 외우고 다닙니다
  • #정치극? 쉽고도 적확하다

장면으로 풀어내는 이 영화가 내 영화가 되는 순간 [이영내영]의 세 번째 영화는 <강철비2: 정상회담> 입니다. 무릎을 탁 치는 영상 리뷰, 지금 바로 ▶PLAY



기획 및 제작 <더 스크린> 편집부

재미에도 안목이 있다. <더 스크린>

환영합니다. 2019년 1월 문을 연 영화 엔터테인먼트 미디어 <더 스크린>은 가치 있는 문화 생활을 원하는 여러에게 더 좋은 경험을 약속하는 ‘컨시어지 미디어’입니다.

여러분이 귀한 시간을 들여 읽고, 듣고, 보고, 경험할 ‘멋진 문화 콘텐츠’와 1984년 창간해 26년 간 천만 독자의 사랑을 받았던 영화 전문 월간지 <스크린>의 독점 아카이빙 콘텐츠를 만나보세요.

More Stories
“나는 처음으로 진실을 이야기하게 됐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