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01)

메리 해리 크리스마스 <해리포터와 마법사의 돌>

This post is last updated 10 days ago.

크리스마스에 뭘 볼까’ 고민하는 관객이라면 올해로 20주년을 맞은 <해리포터> 시리즈 정주행을 권한다. 2001년 12월 14일 <해리포터와 마법사의 돌>로 <해리포터> 시리즈가 문을 연 지, 올해로 꼭 20주년. 2001년 <스크린>에 실린 미국의 영화 평론가 로저 에버트의 <해리포터와 마법사의 돌> 리뷰와 함께 ‘메리 해리 크리스마스’를 즐겨보자.

TITLE
해리포터와 마법사의 돌
STAFF
감독 크리스 콜럼버스 | 원작 J.K. 롤링 | 각본 스티브 클로브스 | 촬영 존 실 | 음악 존 윌리엄스 | 미술 스튜어트 크레이그 | 편집 리처드 F. 브루스
CAST
해리 포터 다니엘 레드클리프 |  루퍼트 그린트 | 헤르미온느 엠마 왓슨

더불어 <더 스크린> 독자에게 크리스마스 선물로 ‘해리 포터 캐치온 퀴즈대회’ 참여 티켓 2인(1인 1매), 영화 속에 등장한 <해리포터 지팡이 컬렉션> 2권을 준비했다. 기사 말미 이벤트 공지를 놓치지 마시길.  <더 스크린> 편집부


원작 소설이 너무 유명한데다가 비현실적인 장면들이 많다는 우려를 깨고 등장한 <해리포터와 마법사의 돌>(2001)은 여러 세대에 걸친 팬을 확보할 만큼 신비롭다.

<해리포터와 마법사의 >(2001) 장엄한 분위기로 손에 땀을 쥐게 하는 어드벤처 영화다. 원작 소설이 있는 영화이므로 자칫하면 부실해 보이기 쉽다는 압박이 있었지만 크리스 콜럼버스는 어느 하나 부족한 없이 놀라울 정도로 충실하게 재현해냈다. 사실 J.K. 롤링의 소설이 워낙 강한 활기로 넘치기 때문에 영화로 만들어졌을 너무 귀엽게만 보이지 않을까 하는 우려가 있었다. 하지만 막상 뚜껑을 열고 보니 전혀 그렇지 않았다.

<해리포터와 마법사의 돌>(2001)

생명을 불어넣은 캐스팅

원기 왕성하고 총명한 명의 아이들 영화에서 중심을 차지한다. 동그란 안경을 다니엘 래드클리프는 다른 모든 아역 배우들과 마찬가지로 생각보다 조금 나이가 들어 보였을 , 상상 해리포터의 모습 그대로다. 사실 예전에 영국 BBC 방송에서 데이빗 카퍼필드를 연기한 적이 있었던 아역배우가 진정으로 해리포터를 살아 숨쉬는 영웅으로 만들 있을지 처음에는 약간 의심스러웠다.

교외의 어느 밖에 버려졌던 해리 포터는 자신을 길러준 이모,이모부와 불편한 관계 속에 지내다가 어느 영국 최고의 마법학교인 호그와트에 입학하라는 편지를 받는다. 호그와트에 입학한 해리는 명의 친구들과 명의 적수를 만난다. 명랑한 얼굴과 헝클어진 곱슬머리로 해리에게 밝은 웃음을 선사하는 헤르미온느 그레인저(엠마 왓슨) 위즐리(루퍼트 그린트) 용기와 행운과 길들여지지 않은 재능을 가진 해리의 친구들이다. 그가 만난 적은 드라코 말포이( 펠튼) 자신의 가문의 영광을 회복하기 해서라면 무슨 짓이라도 인물이다.

<해리 포터와 마법사의 돌>(2001)

스토리는 여러분들이 이미 알거나 혹은 알고 싶지 않을 것이다. 가지 알아둘 것은, 영국의 내로라 하는 성인 배우들의 연기가 자신감에 넘치는 보인다는 사실이다. 크리스마스 판토마임으로부터 시작한 과장된 영국식 연기는 이 영화에 꽤 치명타가 될 수 있다. 물론 배우들도 이를 인식하고 지나치지 않도록 다소 조심스럽게 연기했다.

앨런 릭먼을 보면 얼굴을 때리고 싶어질 때까지 장황하게 말을 늘어놓지만 맡은 역할에서 크게 벗어나지는 않는다. 여전히 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매기 스미스는 해리 같은 신입생의 기숙사를 배정하는 미네르바 맥고나걸 교수를 맡아 연기한다. 리처드 해리스는 덤블도어 교장 역으로 그의 수염은 새가 그 위에 둥지를 틀 수있을 정도로 길다. 로비 콜트레인은 예전에 중대한 실수를 저지른 과오가 있어 스스로도 그 사실을 믿지 않으려 하는 사냥터지기를 연기한다.

<해리포터와 마법사의 돌>(2001) (사진 위부터 시계방향) 리처드 해리스, 매기 스미스, 로비 콜트레인, 앨런 릭먼

현실로 나타난 마법 세계

중력을 초월한 몇몇 장면들을 그럴 듯하게 만들기 위해 화려한 컴퓨터 기술이 도입되었다. 원작 소설을 읽은 독자들은 도대체 어떻게 퀴디치 경기를 영화에서 보여줄지 궁금했을 것이다. 영화의 다른 부분들과 마찬가지로 퀴디치 경기는 독자들이 상상했던 것과 똑같다. 작가는 자신의 머리 속에 있는 아이디어와 이미지를 독자들에게 그대로 전달시키기 위해 텔레파시를 연습한다 스티븐 킹의 이론이 신빙성을 얻는 순간이었다.

<해리포터와 마법사의 >에는 퀴디치 경기 말고도 마법 같은 장면들이 가득하다. 실물 크기의 거대한 체스 판에서는 돌처럼 보였던 말이 스스로 움직인다. 날아다니는 열쇠로 가득 방이나 앞에서 언급했던 덩굴 함정도 현실처럼 눈앞에 펼쳐지고, 징그러운 괴물이 등장해서 해리를 위협하다가 반인반마(半人半馬) 켄타우로스를 보고 놀라 도망가기도 한다. 호그와트 학교의 도서관, 천장, 비밀 통로와 지하실에는 어두운 그림자가 드리워지며 투명 망토를 입은 등장인물들은 눈에 보이지 않은 채로 움직인다.

<해리포터와 마법사의 돌>(2001)

영화의 배경이 되는 호그와트 학교는 얼핏 봐도 특수 효과라는 느낌이 든다. 컴퓨터를 통해 어떤 것이라도 사실적으로 보이게 하는 것은 가능하다. 하지만 모든 세트나 장소들이 약간 인공적이며 환상으로 보여야 하는 <해리포터> 같은 영화에 지나친 사실감은 어울리지 않는다. 달빛이 비치는 호숫가, 고딕 양식의 폐허 위에 불길하게 솟아있는 호그와트 학교는 <시민 케인> 재너두 저택만큼이나 구석구석 자세하게 보여지지만, 실제 건물을 사용해서 촬영했다는 복도나 천장 그리고 홀은 여전히 속의 삽화 같은 환상적인 분위기를 유지한다.

<해리포터와 마법사의 > 보면서 영화가 오랫동안 회자되며 여러 세대에 걸친 팬이 형성될 편의 고전이라고 확신했다. 영화는 시간을 영원하게 만든다. 비록 관객에게 강한 스릴을 선사하는 영화는 아니라 해도 이야기를 충실히 전달하고 캐릭터를 세심하게 창조해낸 노력이 충분히 느껴지는 <해리포터와 마법사의 > <오즈의 마법사> <초콜렛 천국>처럼 자신만의 마법 규칙을 가지고 하나의 세계를 창조해냈다. 물론 훌륭한 퀴디치 선수들도 말이다.

로저 에버트(영화평론가) | <스크린> 2001.12 

<해리포터와 마법사의 돌>(2001)

퀴디치 게임

퀴디치 월드컵이 열릴 정도로 인기 있는 마법사 세계의 스포츠. 7명의 선수들이 마법빗자루를 타고 공중에서 펼치는 구기종목이다. 팀은 추격꾼 3, 파수꾼 1, 몰이꾼 2, 수색꾼 1으로 구성되는데, 우선 추격꾼들은 까만색 블러저의 공격을 피해 빨간색 공인 퀘이플을 상대방 골대( 넣을 때마다 10 득점) 넣기 위해 노력한다. 이때 몰이꾼들은 블러저로부터 자기 선수들을 보호하고 그것들을 상대팀 쪽으로 쳐내 상대편 선수들을 방해한다. 퀴디치의 최대 변수는 바로 밝은 황금색에 작은 은빛 날개가 달린 골든 스니치. 수색꾼의 역할은 시합 도중 불시에 튀어나와 이리저리 날아다니는 골든 스니치를 잡는 것인데, 이것이 잡히기 전까지 경기는 끝나지 않는다. 먼저 골든 스니치를 잡는 팀은 150 얻으며 경기를 마칠 있게 된다.


EVENT <더 스크린> 메리 해리 크리스마스

월정액 최초로 캐치온에서 <해리 포터> 시리즈 전편 VOD 공개 기념 해리 포터 캐치온 퀴즈대회 <더 스크린> 독자 여러분을 모십니다

참여 일시 : 2019 12 30() 자정까지

☝🏼< 스크린> (www.thescreen.co.kr) 회원가입 기사 하단에 [퀴즈대회 참가 신청] 말머리로 신청 댓글을 쓴다.

-or-

✌🏼<더 스크린> SNS ‘좋아요’ ’팔로우하고 참가 신청 댓글을 쓴다.

댓글을 달아주시는 독자 여러분 중 추첨을 통해 2020 1 10() 오후 7 30 용산 CGV에서 열리는해리포터 캐치온 퀴즈대회티켓 2(1 1 제공), <해리포터 지팡이 컬렉션> 2(1 1 제공)을 선물합니다.

퀴즈 대회 1에게는 루프트한자 독일항공이 제공하는 서울런던 왕복 항공권과 함께 ‘워너 브라더스 스튜디오 투어 런던 메이킹 오브 해리 포터 티켓 증정합니다. 이 외에도 10위까지 <해리포터 20주년 개정판>(문학수첩), 해리포터 호그와트 레고, 님부스 2000 정품 리미티드 에디션, 해리 포터 펀코샵 피규어세트(8) 등 다양하고 푸짐한 경품을 드립니다. 또한 퀴즈대회 참석자 전원에게 해리포터 양장 다이어리를 비롯한 웰컴 기프트를 선물로 드립니다

해리포터 캐치온 퀴즈대회 자세한 내용은 아래 포스터를 클릭하면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지금 열어보세요.👇🏼


해리 포터 캐치온 퀴즈대회 참여하기

재미에도 안목이 있다. <더 스크린>

환영합니다. 2019년 1월 문을 연 영화 엔터테인먼트 미디어 <더 스크린>은 가치 있는 문화 생활을 원하는 여러에게 더 좋은 경험을 약속하는 ‘컨시어지 미디어’입니다.

여러분이 귀한 시간을 들여 읽고, 듣고, 보고, 경험할 ‘멋진 문화 콘텐츠’와 1984년 창간해 26년 간 천만 독자의 사랑을 받았던 영화 전문 월간지 <스크린>의 독점 아카이빙 콘텐츠를 만나보세요.

More Stories
넷플릭스 가라사대, “큰 그림을 보게 해주마”